쉶궗냼媛 異붿쿇룄꽌 떊媛꾩븞궡 愿젴湲곗궗 옉媛냼媛 寃뚯떆뙋 臾명븰꽭怨꾩궗 臾명븰꽭怨꾩궗 怨듭궗빆 硫붿씪 濡쒓렇씤
怨꾧컙 떆씤꽭怨 떆 냼꽕 뿉꽭씠/씗怨 뼱由곗씠 留뚰솕 씤臾몄꽌 떎슜꽌 룄꽌紐⑸줉 怨꾧컙 떆씤꽭怨 젙湲곌뎄룆 븞궡/떊泥

  

 
『마음이 먹는 밥』, 류경일

류경일 동시집 『마음이 먹는 밥』은 시인 듯 시가 아닌 동시 쪽으로 기울어 있고, 동시인 듯 동시가 아닌 시 쪽으로 가 있다. …

『내 이름은 264』
『그토록 순수한 녀석들』

자료가 없습니다.